<2009건강주치의 - 사랑가득안과④> 눈을 위협하는 당뇨병, 인내심과 성실함 필요

http://app.yonhapnews.co.kr/YNA/Basic/article/Press/YIBW_showPress.aspx?contents_id=RPR20090707017000353




혈중에 있는 당분이 인슐린 분비의 부족이나 효과 감소로 인해 에너지로 사용되지 못하고 혈액 내에 남아있게 되는 대사질환의 일종인 '당뇨병'은 흔히 암보다 더 무서운 질환으로 알려져 있다. 


당뇨가 이토록 무서운 이유는 바로 당뇨 합병증 때문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당뇨병 진단을 받은 후, 초기에 세심하게 관리하지 않게 되면 당뇨병성 신경장애와 망막증, 신장병 등과 같은 합병증이 생길 수 있는 것이다. 그 중 눈을 위협하는 '당뇨망막증'은 당뇨로 인해 눈의 망막에 장애가 생기는 질환이다. 


눈의 망막은 안구를 사진기에 비유한다면 필름에 해당되는 중요한 부분이라고 할 수 있는데, 시세포로 구성되어 있어 빛을 감지해 시신경으로 시각정보를 전달해주는 기관이다. 




RPR20090707017000353_01_i.jpg 



당뇨망막증은 안구의 후반부에서 망막에 영양을 공급하는 혈관에 손상이 생기게 되면서 발생하는 질환으로 혈관이 약해지게 되면 손상된 혈관 주변으로 부종, 삼출물, 출혈 등이 생기고, 이렇게 되면 결과적으로 사물이 흐릿하게 보이게 된다. 


'사랑가득안과(부산광역시 사하구 소재)'의 정중영 원장은 "당뇨망막증은 그 초기 증상이 없어 증상이 나타나 안과를 찾을 때는 이미 심각한 상태로 진행된 경우가 많다"며 "당뇨망막증이 진행되면 대개 눈이 침침해지고, 눈앞에 작은 벌레가 날아다니는 것 같은 증상이 나타난다"고 설명했다. 


이러한 당뇨망막증은 '비증식성'과 '증식성'의 당뇨망막증으로 나뉘는데, 우선 '비증식성 당뇨망막증'은 망막의 모세혈관에 이상이 생기는 것으로 혈관이 붓거나 막히게 되면 모세혈관이 좁아지다가 결국 폐쇄되고, 이로 인해 망막출혈을 발생시키는 등 혈관순환장애가 나타나는 것을 말한다. 


그리고 '증식성 당뇨망막증'은 비증식성 망막증이 진행될 경우에 생기는 것으로 망막에 불필요한 혈관이 새로 자라게 되는데, 이 신생혈관은 정상 혈관보다 더 잘 터지기 쉽다고 한다. 따라서 눈 속에 심각한 출혈을 일으키며 망막박리 등을 초래하게 되어 심하면 실명에까지 이를 수 있다, 


따라서 당뇨망막증을 막기 위해서는 일반적인 안과검사 외에도 안저검사, 망막의 혈관상태를 확인할 수 있는 '형광안저촬영술' 등을 이용해 검진을 받아야 하는데, 검사결과가 정상으로 나왔다하더라도 매년 한 번씩 정기적인 검사가 필요하다. 그리고 망막병증이 발견되면, 병이 더 진행되기 전에 환자의 상태에 따른 치료를 진행해야 한다. 


이 중, '레이저 광응고술'은 당뇨망막증의 치료법으로 공인되어 널리 사용되는 방법으로 알려져 있다. 이 시술을 통해 망막병증이 더 진행되지 못하게 막을 수 있는데, 시력개선에 있어서는 치료 후, 효과는 볼 수 있어도 원래의 시력을 회복시키지는 못한다고 한다. 


한편, 레이저 광응고술 치료를 했음에도 불구하고 병이 진행되어 유리체출혈이나 망막박리 등이 발생한 경우, '유리체절제술'을 시행할 수 있는데 이는 유리체 출혈을 제거하고 망막박리를 재유착 시키는 수술이다. 


정중영 원장은 "이 경우, 유리체 망막수술법과 수술도구의 발달로 비교적 진행된 증식성 망막병증의 경우라도 어느 정도의 시력 개선 효과를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정 원장은 그러나, "수술 후에도 출혈이 재발하거나 증식성 망막병증이 다시 진행하는 경우도 있기 때문에 반드시 안정을 취하고 지속적인 검진이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당뇨망막증은 치료시기를 놓치면 그만큼 시력회복이 힘들기 때문에 무엇보다 당뇨가 있는 환자는 관심을 가지고 내과적인 치료와 더불어 정기적인 안과검진을 받아야 할 것이다. 


그리고 당뇨병과 마찬가지로 당뇨합병증으로 생긴 당뇨망막증 역시, 한번 발생하면 혈당치가 정상으로 유지되더라도 회복되는 것이 아니라 자체적으로 진행된다. 즉, 치료되는 병이 아니라, 일생동안 조절해야 하는 병이라는 것을 인식하고, 인내심을 갖고 긴장의 끈을 놓치지 말아야 하겠다. 


도움말: 부산안과 사랑가득안과 정중영 원장 

(끝) 


출처 : 사랑가득안과 


본 콘텐츠는 해당기관의 홍보자료임을 밝혀드립니다.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 시도 때도 없이 뻑뻑한 눈 그냥 둬도 될까? - (하이닥 칼럼, 월간잡지 DEN 2018년 1월호)  fileimage 2018.02.02 937
10 3040까지 어려진 ‘노안(老眼)’, 눈도 ‘안티에이징’ 관리가 필요하다. (하이닥 칼럼 2016년 5월 9일)   2016.11.02 2947
9 손만 씻어도 다래끼 예방 (t-board 뉴스 2011년 8월 23일)  file 2011.08.25 12585
8 백내장, 시력감퇴부터 의심해 보자! (데일리안 2009년 9월 4일)  fileimage 2009.09.04 11690
7 익상편, 백내장과는 다르다 (데일리안 2009년 8월 28일)  fileimage 2009.08.31 11590
6 렌즈에 눈을 맞추지 말고 눈에 맞게 렌즈하자 (연합뉴스 2009년 8월 13일)  file 2009.08.16 12083
5 소아 안질환 막으려면 아이들을 잘 주목하라 (연합뉴스 2009년 7월 25일)   2009.07.27 8473
» 눈을 위협하는 당뇨병,인내심과성실함 필요 (연합뉴스 2009년 7월 7일)  fileimage 2009.07.18 8277
3 녹내장,시신경 손상 막는 게 급선무 (연합뉴스 2009년 6월 25일)  fileimage 2009.06.26 8669
2 눈에 안개가 끼면 백내장 의심하세요 (연합뉴스 2009년 6월 10일)  fileimage 2009.06.26 8990
1 건강한눈을 원하십니까? (연합뉴스 2009년 5월 28일)  fileimage 2009.06.03 8802
Board Pagination ‹ Prev 1 Next ›
/ 1
Designed by hikaru100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

SketchBook5,스케치북5